관리 메뉴

I'm Prostars

소실점 본문

Book Shelf

소실점

prostars 2019.01.05 15:24

[2018 7 7 작성글 옮김]


요즘 너무 책만 읽는 같다. 법정 드라마 같은 느낌으로 흥미진진하게 읽기는 했는데 내용이 암울하다. 이야기에도 또라이가 등장한다. 기준에서는 양보해도 또라이로 보인다... 

사람이 저렇게 맹목적일 있나. 다음은 유쾌한 소설을 봐야겠어.


리디북스 : 소실점


#독서 #소실점 #소설 #여기도또라이


법을 다루는 사람들에게 무죄추정의 원칙은 지켜야 미덕이다. 죄가 입증되기 전까지는 그를 혹은 그녀를 죄인으로 취급하지 않는다는


소실점 | 김희재

위는 이상 커피를 받아들일 없다고 독하게 반항했지만, 뇌는 카페인 없이는 있지 않겠다고 안개를 뿌려대고 있었다.


소실점 | 김희재

네가 인식한 나는 자체가 아니라 너의 시각을 통과한 나이고, 그것은 나의 실존과 차이가 있을 수밖에 없지.”


소실점 | 김희재

카트를 밀지 않고 장바구니를 드는 것은 무거워졌을 , 필요 없는 물건을 구경하느라 돌아다니지 않고 바로 계산대로 향할 수밖에 없고, 그렇게 해서 시간을 아낄 있기 때문이었다.


소실점 | 김희재

그렇게 모든 동선에서 1, 2, 5분을 절약해 30분을 만들면 그만큼 자료를 보든가 그만큼 있었다.


소실점 | 김희재


'Book Shelf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킬러 안데르스와 그의 친구 둘  (0) 2019.01.05
셈을 할 줄 아는 까막눈이 여자  (0) 2019.01.05
소실점  (0) 2019.01.05
마지막 패리시 부인  (0) 2019.01.05
게으름도 습관이다  (0) 2019.01.05
아르테미스  (0) 2019.01.05
0 Comments
댓글쓰기 폼